밝은 미래 안전 경남 도민을 먼저 생각하는 경상남도 소방본부

화재발생시 행동요령

> 소방상식 > 화재발생시 행동요령

화재발생시 조치 사항

  • 화재를 처음 발견한 사람은 큰소리를 치거나 신호를 하여 다른 사람들에게 화재 사실을 알리고 소방서로 즉시 신고 하여야 한다.
  • 화재 초기일 때는 침착하게 소화기나 물로 소화한다.
  • 두꺼비집, 차단기를 내려 전기 흐름을 차단한다.
  • 가스 용기의 밸브를 잠그고 가스 용기를 불에서 먼 곳으로 옮긴다.
  • 석유난로 등 유류화재가 발생했을 때는 소화기나 모래를 사용하여 불을 꺼야 한다.
화재를 처음 발견한 사람은 큰소리를 치고 두꺼비집, 차단기를 내려 전기 흐름을 차단한다.

화재발견시 대피요령

  • 불에서 일단 대피한 다음에는 소지품, 물건등을 가지러 들어가지 않는다.
  • 화재가 확대되어 자체 소화가 어렵다고 판단되면 신속히 밖으로 대피한다.
  • 연기속에서 자세를 낮추어 숨을 쉬고 빨리 대피한다.
  • 고층건물에서 대피시는 엘리베이터를 이용하지 않는다.
  • 다중이용업소 이용시 출입구 및 비상수를 미리 확인해 둔다.

불이 난 건물에 갇혔을 때

  • 화재 발생시 문을 함부로 열지 말고 우선 문에 손을 대어 본 후 문이 뜨거운지 확인하고, 문틈으로 연기가 새어들어 온다면 이미 밖에 연기가 차있다는 증거이므로 수건이나 옷 등으로 문틈을 밀폐시키고 구조를 요청한다.
  • 연기가 들어차면 낮은 자세로 바짝 엎드려 가능한 짧은 숨을 쉰다.
  • 창문으로 뛰어내리는 등 경솔한 행동을 하지 말고 수건등을 흔들어 구조를 요청한다.
화재로부터 인명 피해를 줄이기 위해서는.... 첫째, 건물주들이 피난 시설을 잘 갖추어야 함은 물론, 도난을 이유로 비상계단이나 비상구를 잠궈놓거나 피난 기구를 창고에 방치해 두고 검사할때만 전시해 두는 등의 행위를 하여서는 안되며 비상시에 대비하여 점검은 물론 시설의 유지관리를 철저히 하여야한다. 둘재, 피난시설이 잘 갖추어져 있어도 유사시 당황하거나 사용방법 미숙등으로 사용하지 못하는 경우가 많으므로 평소 대피훈련을 철저히 하여 화재로부터 자신의 생명을 안전하게 지키도록 해야한다.

last updated 2012.07.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