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밀양소방서

Miryang Fire Station

시민 여러분의 어려움이 있는 곳이면 언제 어디서나 "24시간 잠들지 않는 안전의 파수꾼"으로 119는 항상 여러분 곁에 있겠습니다. 경상남도 밀양소방서입니다.

비주얼이미지

HOME


제목, 이미지, 이미지설명, 내용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밀양소방서,산동소방서 산악구조팀을 칭찬합니다.
작성자 유철재 등록일 2020.06.14
2020년 6월 11일  등산 중이었던 저는 가지산->아랫재기점->운악산을 거쳐  함화산기점에서  남명초등학교로  하산하는 등산로를 선택하여 
하산하던 도중 길을 잃어 절벽에 고립되었습니다. 
당시 내려가는 등산길이 보이지 않고, 아래엔 온통 절벽이라 많이 당황하였습니다. 
왔던 길을 되돌아 올라가볼려고 하지만 전날 비가 온 뒤라 
비를 머금은 바위는 많이 미끄러웠고, 또 바위가 크고 높게, 경사지게 되어있어 혼자서 올라가기 어려워 
119에 구조요청을 하게되었고,
이후 구조팀에게  연락이 와서 저의 현재 위치 및  휴대폰밧데리 확인 해 주셨고, 곧 금방 도착했고, 올라가고 있다며, 안심시켜주셨습니다.
당시 어두운 밤이었고, 700고지에 갇혀있어 구조가 쉬운 상황이 아님에도 불구 하고, 신속하게 빠르게 와주셔서 무사히 구조  될 수 있었습니다.      
저를 처음 찾으신 분이 대구출신 반장님이 셨는데, 로프나 장비가 필요한 상황이었는데, 경사진 바위틈에 자신의 몸을 걸어서 자신의 다리를 잡고 올라오라고 하셔서 무사히 빠져나올 수 있었고, 물이 떨어져 목이 많이 말라있었는데, 이온포션도 챙겨주셔서 정말 고마웠습니다.
이후 등산로쪽으로 이동하였고, 저는 찾으로 와주신 구조대원분들과 함께 안전하게 하산하였고, 
인적이 드문곳이라 택시도 잡기 어렵다며, 차량으로 주차되어있는 곳까지 차량으로 데려다 주셔서 너무 고마웠습니다.
당시 소방대원분들의 몸을 아끼지않고, 구조하시는 모습을 보고, 정말 많이 배우고, 가슴이 따듯했던 잊지못할 날이었습니다.
다시한번 저는 구조하여주신 밀양소방서,산동소방서 분들을 칭찬하며, 구조해주셔서 정말 감사합니다.
소방대원님들 항상 몸 건강하시고, 좋은일 가득하시길 바라겠습니다.!!
첨부파일

전체답변수총 1개 로그인 후 작성이 가능하며 욕설, 상업적인 내용, 특정사안을 비방하는 내용 등은 예고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밀양소방서2020.06.18

    소방대원으로서 당연히 해야할 일을 했을 뿐입니다만, 칭찬해주셔서 감사드립니다.
    밀양 시민들의 안전을 보장함으로써, 더욱 믿음직한 밀양소방서가 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더운데 몸관리 잘하시고, 항상 고마워하시는 마음에 보답하겠습니다!!